“A”로 시작하는 단어: UX 한 부분으로서의 접근성

접근성(Accessibility)은 종종 잘못 이해되고, 비난을 받으며 또는 잘못 해석됩니다. 만약 “A”로 시작하는 단어가 당신을 약간 어지럽게 하거나, 이를 갈고 싶게 하거나, 약간 당혹하게 느끼게 했다면, 당신은 혼자가 아닙니다. 우리가 만약 훌륭한 디지털 경험을 구현하고자 한다면, 접근성은 사용성, 창의성 그리고 기술과 하나로 합쳐져야 합니다. 사용성과 같이 접근성은 전 과정을 통해 엮어나가듯 만들어져야 하며 이는 모든 사람이 그에 대해 조금 더 알아야 한다는 것을 의미합니다.

본 논문은 네 가지 접근성 개념에 대해 관찰합니다. 의미 있는 읽기 순서, 지속적인 네비게이션과 레이아웃, 폼 컨트롤 그리고 기술적 링크 라벨 등입니다. 접근성은 나쁜 단어라기보다는 당신이 생각하는 것보다 훨씬 더 친숙해질 수 있는 단어입니다!

The full article is available only in English.

Comments are closed.